최종편집 : 2019.02.12 11:19 |
“민족의 명절, 고향교회와 함께 합시다”
2019/01/29 09:3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성도들은 노령화되고젊은이들은 고향을 떠나 헌금할 사람이 없다보니 사례비를 받은 재정조차 충분하지 못하다성도들이 목사 가정을 위해 쌀옥수수고추말린 곶감 등을 가져오고목사 가정도 작은 텃밭에서 상추 등 채소는 먹을 수 있다지만 자녀교육 시킬 방법은 없다·고등학교는 지역에서 다닌다지만 대학교육은 대도시로 나갈 수밖에 없는데 자녀들의 교육을 생각하면 답답하기만 하다.

 

고향교회를 떠나 살면서 신앙의 모판이 이렇듯 힘겨운데 명절 때라도 돌아보면 얼마나 좋을까미래목회포럼(대표 김봉준 목사)이 제15년차 서로 사랑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1월 18일 김봉준 대표는 미래목회포럼 사무실에서 한국교회 못자리였던 고향교회가 탈 농촌화와 탈 도심지화의 가속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전제하고, “이번 추석연휴는 고향교회를 방문하면 농어촌 목사님에게 새 힘을 주게 되고방문한 교인 자신도 큰 보람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히고이번 추석연휴에 수요예배나 주일예배에 꼭 참석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교회본질회복운동본부본부장 이상대 목사는 회원사들을 중심으로 교회본질 회복운동의 일환으로 실천해온 고향교회 방문 캠페인은 올해로 15차를 맞이했다며 도시 교회 모교회인 고향 교회를 살리고한국교회의 양극화를 줄이는 이 캠페인에 전국의 모든 교회들이 적극 참여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회원 교회들을 중심으로 확산되어 가고는 있어도 이 캠페인이 있는지 조차 모르는 성도들이 더 많은 게 현실이다미래목회포럼은 한국교회에 호소하며 동참하기를 바라는 15차 서로 사랑 캠페인인 명절 고향교회 방문하기는 교회의 본질을 회복하는 중요한 운동이라고 확신하고 있다.

올해는 특히 고향교회 방문 현장을 미리 찾아가 형편을 살피는 활동과 올해 각 교단 총회를 방문하여 총회적인 동참을 호소하는 전단과 회장단 방문을 계획하고 있다.

 

이 캠페인에 동참을 원하는 교회는 교인들에게 주보를 통해 광고하며 취지를 설명하기 고향교회 방문주간 서틀 차량운행 중단하기 새벽기도회나 수요예배 등 공예배에 고향교회를 방문해서 예배드리고 헌금하기 고향교회와 목회자를 위하여 기도하며일선 현장을 지켜주심에 감사드리기 캠페인 참여와 실천소감문을 미래목회포럼 홈페이지에 올리기 등으로 함께 할 수 있다.

 

 

구본철 부국장 saltkorea@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web@mail.co.kr
동일타임즈(www.dongiltimes.org) - copyright ⓒ 동일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동일타임즈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대구,아00204 | 등록일자 : 2016년 12월 1일 최초발행일 2016년 8월 4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정동도 | 
    Ω 41201 대구시 동구 장등로 8-11 2층. 동일타임즈. | 대표전화 : 053-755-6005 [ 오전 9시~오후 6시 |    inu4j@naver.com
    Copyright ⓒ since 2017 www.dongiltimes.org All right reserved.
    동일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